[속보]최서원 "말 부분은 억울, 저한테 추징하면 어떻게 하냐"

안채원 기자 2020.02.14 15:18
'국정농단 주범' 최서원씨(개명 전 이름 최순실)는 14일 서울고법 파기환송심에서 징역 20년과 벌금 200억원, 추징금 약 63억원을 선고받았다. 선고 직후 최씨는 "국민적 공분을 일으킨 건 받아들인다(인정한다)"면서도 "그런데 말 부분에 대해서는 억울하다. 제가 회유한 적이 없고 삼성에 가 있는데 저한테 추징하면...(어떻게 하냐)"고 밝혔다. 

1 / 6